인촌 김성수 건국훈장 박탈 친일

인촌 김성수 건국훈장 박탈 친일

인촌 김성수 건국훈장 박탈 친일

대법원에서 친일행위가 인정된 인촌 김성수(1891∼1955) 선생의 서훈이 56년 만에 박탈되었습니다. 13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정부는 이날 국무회의를 열어 인촌이 1962년 받은 건국공로훈장 복장(複章·지금의 대통령장)의 취소를 의결했는데요.

행안부 관계자는 "인촌 김성수는 독립운동으로 서훈을 받았지만, 대법원은 작년 4월 인촌의 친일행위를 인정했다"며 "허위 공적으로 받은 서훈은 상훈법에 따라 취소를 해야 해 국가보훈처 요청에 따라 관련 절차를 밟았다"고 밝혔습니다. 


인촌의 서훈이 취소되면서 2009년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가 친일반민족행위자로 지정한 20명의 서훈 박탈이 모두 마무리되었는데요. 당시 진상규명위는 인촌이 전국 일간지에 징병, 학병을 찬양하며 선전·선동하는 글을 기고하는 등 친일 반민족 행위를 했다고 판단한 바 있습니다. 이상, 인촌 김성수 건국훈장 박탈 친일 소식이었습니다. 









움직이는 U.F.O 를 잡아보세요!










걱정을 그만두고 자기만의 성공공식을 만드는 법!











아이와 자신의 안전을 생각한다면 위 사진 클릭!








베렐레

매일 100만명이 방문하는 블로그, 세계1등은 아직 아니지만 대한민국 1등 블로그

    이미지 맵

    뉴스/정치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